당그니의 일본표류기



어제 아침 출근전에 TV를 보니 후지TV에서 진행하는 아침 뉴스 프로그램 '토쿠타네'에서 '숭례문 화재'에 대해 자세히 다루고 있었습니다. '도쿠다네'란 매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아침 8시부터 9시55분까지 후지테레비에서 방송하는 뉴스 프로그램으로, 일본 내 주요 뉴스, 생활정보, 헐리웃(브리트니 스피어스, 마이클 잭슨 등) 소식까지 안다루는 게 없는 프로그램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 내에서도 이번 '숭례문 화재'는 빅뉴스로 다뤄지고 있는데...그 이유는 일본에서도 목조문화재가 많고 금각사 등 화재로 불타버린 적이 있기 때문입니다. 또한 일본에서 한국관광, 특히 서울의 경우 상징적인 이미지가 바로 이 '숭례문'이기 때문입니다.

'숭례문 화재 시작부터 끝까지, 그리고 원인, 일본의 사례까지
일본에서 이번 한국 숭례문 사건을 어떻게 보았는지 같이 보시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브리핑 진행은 '카사이 신스케'씨가 맡았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화재!!!!!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국보 1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국 국민은 어떻게 생각하나 : 매우 안좋은 일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붕괴(생생한 현장을 전달하고 있었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상한 사람을 목격한 택시 운전사 : 남자가 제 택시에 타는 줄 알았는데 지나가더라구요
-> 이후 목격 상황에 대해서 보도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인 관광객 반응은? 기대하고 왔는데 매우 아쉽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울고 있는 한국사람을 보니 마음이 아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남대문 봉괴 어떻게 볼것인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선 안이한 대처를 한 현 정부에 비판이 가해지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러나  국보 제 1호였기 때문에 생긴 딜레마가 따로 있었습니다.
 
     CM이후 상황을 다시 차분하게 설명을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후 8시 40분경 한국인의 자랑인 남대문의 화재가 발생!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국인의 분노로 바뀐 남대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분노가 현재 세군데를 향하고 있는데,소방당국, 노무현대통령, 이명박차기대통령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럼 왜 이렇게 될 수 밖에 없었는지 설명해보겠습니다.
    ( 일본 뉴스에서는 보통 이렇게 하나씩 판넬을 가지고 써가면서 설명을 합니다. )

     우선 화재 감시체제가 어떠했는가 -> 신고가 늦게 들어왔다
       고 소방서 측 이야기를 전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왜 신고가 늦었을까?

  감시카메라 4대, 적외선 센서 6대,, 경보 8시47분에 경비회사로 알려짐,  차례대로 사건 발생 상황을 브리핑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만약 일본이었다면 불타지 않았을 것이라는 이야기를 하면서

그 첫번째 원인으로 '숭례문'의 경비태세를 들었다.
평일에는 경비업체 둘과 공무원, 휴일에는 공무원이 한명 지키지만 야간에는 무인

일본에는 현재 '키요미즈데라(교토)' 금각사(교토)가 24시간 경비를 펼친다.

그러나 그렇다면 '소방당국'이 오지 않는다면 불을 끌 수 없는 것인가?

일본 목조건물에 화재가 발생하면 아래와 같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동 스프링클러가 작동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뿐만 아니라 소방차가 오기전에 소화기를 쓸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러나 국보 1호이기 때문에 '소방훈련'을 한 적이 없다는 사실이 문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뿐만 아니라 불이 난 지점도 상당히 진압하기 어려운 곳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붕에 경사, 겨울이라 동결, 특수한 천장
이 세조건이 맞물리면서 화재진압이 쉽지 않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코멘트 하는 아나운서.  
     국보1호라는 중요성. 소실된 아쉬움에 대해 언급.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브리핑을 받고 대부분 안타깝다는 의견을 피력하면서도
역시 결론적으로 경비 태세에 문제가 있지 않았냐는 의견이 나옴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러자 남대문을 개방한 사람은 '이명박'씨라며 정부뿐 아니라 당선인에게도 책임이 있다고 지적....

* 오늘도 방화범이 잡혔다는 소식 등을 계속 내보내고 있는 상황입니다.


어쨌거나 서울 중심을 지키던 웅장한 '숭례문'이 불에 타서 없어진 것은 정말 마음이 아픕니다. 작년에 한국에 들어갔을때 시청을 지나 서울역으로 버스타고 가면서 볼 수 있었던 웅장한 '숭례문'은 당분간 보기 힘들겠네요.
이럴때일수록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서둘러서 복원할 게 아니라 제대로 된 계획과 청사진을 갖고 복원에 임했으면 좋겠습니다.
(빨리 안해도 좋으니, 제발 날림만은 안되었으면 좋겠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은 1224년에 건립되었다가 1950년 방화로 전소된후 재건한 금각사. 복원 이래 오늘날까지 유명한 관광지로 이름을 날리고 있다. (출처: 위키피디아 )


저의 세번째 책이 나왔습니다!!! -[도쿄를 알면 일본어가 보인다]

* 히라가나 부터 기초문법, 현지회화, 한국어를 배우는 일본인까지,
->당그니의 좌충우돌 일본어  (일본어에 관심있으신 분은 여기로)


신고



Posted by 당그니
일본! 이것이 다르다! l 2008.02.13 02:38

블로그 이미지 당그니의 일본이야기by 당그니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457)
알림 및 공지 (19)
인터뷰 및 기사 (12)
만화 일본표류기 (45)
일본! 이것이 다르다! (153)
일본생활 이모저모 (160)
랭킹으로 보는 일본 (28)
일본은 최근 이슈는? (291)
Photo Japan (61)
저패니메이션, 길을 묻다 (34)
블로그속 블로그이야기 (57)
만물상 (47)
당그니 이바구 (249)
인생의 갈림길에서 (141)
당그니 일본어 교실 (87)
당그니 갤러리 (56)
공감가는 이야기 (14)
고물상 (0)

달력

«   2017/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티스토리 툴바